한국에너지공단, 한국전력과 해외사업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MOU 체결 국내기업의 해외진출 지원하는 ‘해외진출 플랫폼’ 다변화 기회 확보 최난 기자입력2019-07-30 09:37:04

26일(금) 한전아트센터에서 진행된 한국에너지공단-한국전력 간 MOU 체결식에서 한국에너지공단 김창섭 이사장(오른쪽), 한국전력 김종갑 사장(왼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에너지공단(김창섭 이사장, 이하 공단)은 26일(금) 서울 한전아트센터에서 한국전력(사장 김종갑, 이하 한전)과 `해외사업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의 해외 에너지사업의 가시적인 성과를 창출하기 위해 이루어졌으며 태양광, 에너지효율화, 송배전설비 현대화 등 전력분야 전반에 걸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공단은 ‘해외진출 플랫폼’ 사업을 전력분야로 확장해 해당 분야의 초청연수, 시범사업, 타당성 조사 등을 수행하며 한국전력은 본 사업을 수주 할 예정이다.


공단이 운영하고 있는 ‘해외진출 플랫폼’은 국내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는 사업으로써 기업의 해외진출 니즈와 해외정부 기관의 해외투자 수요를 연계하고 있다. 또한, 해외협력(G2G/G2B), 프로젝트 발굴, 타당성조사 지원, 초청연수교육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공단은 그동안 플랫폼 사업을 통해 시그넷이브이, 이엘티 등 민간기업의 해외진출을 성공적으로 지원했으며, 이번 한전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에너지 공공분야의 해외진출을 지원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했다. 더불어 공단의 `해외진출 플랫폼' 사업을 다변화하는 기회로 삼고, 향후 국내 신재생에너지 산업육성, 분산에너지 확대 등 국내 에너지 분야에서도 서로 협력할 수 있는 기회를 계속 만들어 갈 예정이다.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은 “해외진출 플랫폼 사업을 공단의 대표사업으로 육성해 국내기업의 해외진출 기반을 마련하고, 이를 통해 해외진출 성공스토리를 많이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
교육/전시/세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