룰루랩, 옵티마이저와 MOA 체결하고 일본 진출 본격화 뷰티 AI 스타트업 룰루랩 “도쿄에 합작법인 설립, 공격적 시장 선점 계획” 김용준 기자입력2019-07-05 08:34:57

옵티마이저 그룹 대표와(左)과 룰루랩(右)대표가 MOA를 채결했다.(사진. 룰루랩)

 

본투글로벌센 멤버사인 룰루랩이 일본 디지털 마케팅 및 ICT 기술 소싱 그룹인 옵티마이저 그룹과 7월 초 룰루랩 본사에서 합의각서(MOA, Memorandum of Agreement)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룰루랩은 삼성전자 사내벤처 C랩(C-Lab) 출신 스타트업으로 피부 데이터화 기반의 인공지능 피부 비서 ‘루미니(LUMINI)’를 개발했다. 루미니는 인공지능 기술을 기반으로 피부를 스캔해 분석하고, 개인의 피부 상태에 맞는 최적의 화장품을 추천해주는 제품이다.

이번 MOA를 통해 룰루랩은 옵티마이저 그룹을 통해 일본 및 아시아 시장에 대한 본격적인 마케팅을 진행하고, 옵티마이저 그룹은 30억원 상당의 매출을 전제로 일본 시장에 대한 독점권을 보장받게 된다.

 

루미니(LUMINI)

 

옵티마이저 그룹은 룰루랩의 기술력을 높이 평가해 높은 주식가치를 인정한 일본 합자 법인인 ‘주식회사 룰루랩 재팬(lululab Japan Inc.)’을 올해 3분기 내에 일본 도쿄에 설립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옵티마이저 그룹은 2005년에 설립된 회사로 다년간의 웹마케팅 사업을 통해 정보통신기술(ICT) 및 빅데이터 분석에 강점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인공지능 기술 활용은 물론 크로스 리얼리티(Cross Reality) 분야의 최신 기술 연구개발 및 해당 기술을 활용해 한국, 일본, 동남아 등을 대상으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주요 고객으로는 시세이도가 대표적이다.

 

양사는 합작법인 설립 후 룰루랩의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기술과 옵티마이저 그룹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공격적인 시장 선점에 나설 계획이다. 인공지능 기반의 맞춤형 화장품과 서비스들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간다는 것이다.

 

룰루랩 최용준 대표는 “옵티마이저 그룹의 네트워크와 마케팅 노하우를 통해 경쟁력을 확보하고 뷰티 AI 솔루션 보급을 가속화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업들과의 협력 및 합작법인 등을 통해 전 세계 뷰티 시장을 적극 공략하고, 다양한 인종에 대한 피부 빅데이터 구축을 선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룰루랩은 4월 세계 최대 쇼핑몰인 두바이몰(The Dubai Mall)에 위치한 갤러리 라파예트 백화점(Galeries Lafayette)에서 첫 인공지능 뷰티 스토어(AI Beauty Store)를 론칭한 것을 시작으로 세계 각국에 무인 맞춤형 뷰티 서비스가 가능한 인공지능 뷰티 스토어를 확장하고 있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
교육/전시/세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