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연, ‘제8회 KIMM 레이저 가공기술 교류회’개최 정하나 기자입력2019-05-23 09:01:30

레이저 가공기술을 지역에 보급하고 지역 산업의 고부가가치 창출을 위해 레이저 가공기술 분야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인다.

 

한국기계연구원(이하 기계연)은 오는 5월 24일(금) 오후 2시 부산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레이저 가공기술 교류회’를 개최한다.

 

제8회 레이저 가공기술 교류회는 기계연과 한국산업단지공단, 부산광역시가 공동 개최한다. 레이저 분야의 기업지원 프로그램부터 기업지원 사례,  한국해양대학교의 레이저 가공기술 인력양성사업 등이 소개된다. 이와 함께 최근 원전 해체에 필요한 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레이저 가공기술 등 관련 연구 분야의 최신 정보도 발표된다.

 

기계연 부산기계기술연구센터(센터장 신동식)는 동남권 기계산업의 고부가가치화를 위하여 기술이전 및 기술교류회 개최 등 레이저 기술을 접목한 미래 첨단형 산업 육성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15년부터는 한국산업단지공단 부산지역본부(본부장 이장훈)와 함께  레이저 가공기술 교류회를 개최해왔다. 특히 올해 교류회는 제9회 부산국제 기계대전의 공식 부대행사로 열려 의미를 더한다. 향후 레이저기술산업화연구단의 레이저 가공장비를 이용해 산업 현장의 애로 기술을 해결하고, 현장 엔지니어 교육, 우수한 장비의 공동 활용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기계연 부산기계기술연구센터 신동식 센터장은 “부산 레이저산업기술연구단에 새롭게 구축한 레이저 가공장비 등을 활용하여 현장 기술 지원부터 엔지니어 교육, 우수 장비 공동 활용 등을 추진할 것”이라며 “기계연의 우수 기술이 기업 현장에 직접 접목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아나가겠다”고 말했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
교육/전시/세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