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학/고무/플라스틱
동양피엔에프(주), LG화학 여수공장 230억 원 규모 이송설비 공사 수주 PCS 단일 공급계약 기준 설립 이래 최대 수주 규모 정대상 기자입력2019-04-02 13:48:48

사진. 동양피엔에프

 

분체이송시스템 전문 기업 동양피엔에프(주)(이하 동양피엔에프)가 LG화학에서 발주한 여수 폴리올레핀 생산 공장 내 이송시스템 설비 공사를 수주했다. 
수주 금액은 230억 원 규모로, 2017년 연결 기준 매출액 대비 24% 수준이다. 특히 이 금액은 동양피엔에프 설립 이래 PCS 단일 공급계약 기준으로 역대 최대 수주 규모라는 기록을 남겼다. 


동양피엔에프는 해당 공장에서 생산되는 제품을 각 공정에 필요한 곳으로 이송하는 PCS(Pneumatic Conveying System, 공압식 이송설비) 공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 장치는 시간당 최대 80톤의 제품을 이송 처리할 수 있는 저속고압(Dense Phase) 방식의 대용량 설비로, 저속고압의 이송 기술력을 통해 원료의 손상을 막아 생산품의 품질을 극대화할 수 있다. 


동양피엔에프는 다양한 공압식 이송설비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원료의 특성에 따라 로터리 밸브, 중력 전환기, 다이버터, 슬라이드 게이트, 블렌더 등 최적의 컴포넌트를 개발, 적용하고 있다. 특히 적절한 이송 모드를 구현하기 위해 형상, 크기, 부피밀도 등 원료의 특성 분석을 통해 최적화된 설비를 공급하고 있다. 


이 공장은 폴리에틸렌(PE, Polyethylene), 폴리프로필렌(PP, Polypropylene) 등 폴리올레핀(PO, Polyolefine) 계열의 제품을 생산하는 시설이다. 이 제품들은 플라스틱 등의 재료가 되며, 자동차, 가전제품 등의 산업에 활용된다. 
한편 동양피엔에프는 1999년에 설립되어 2009년 코스닥시장에 상장된 기업으로, 산업 설비 분야 중 분체이송시스템에 대한 설계, 제작, 설치 및 시운전을 주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
교육/전시/세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