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최초의 해외 공장, 상하이에서 첫 삽 중국 신에너지 자동차시장 경쟁 가속 문정희 기자입력2019-02-21 08:53:07

 

□ 테슬라, 중국 상하이에 첫 해외 공장 설립 
 
  ㅇ 테슬라의 첫 해외 공장 상하이에서 정식으로 설립

    - 1월 9일 상하이시 린강(临港)지역에서 테슬라 첫 해외 공장인 상하이 기공식이 열림.

    - 총 투자액 500억 위안에 달하는 테슬라 상하이 공장은 미국 현지 공장을 제외한 최초의 테슬라 해외 공장으로 총면적 86만 m³에 달함.

    - 상하이 공장은 올해 말부터 가동될 것으로 예상되며 공장 정상 가동 시 연평균 50만 대의 전기차 생산이 가능할 것임.
 

  ㅇ 중국 내 테슬라 자동차 판매를 위한 전초기지 

    - 테슬라의 공식 발표에 따르면 테슬라 자동차의 2018년 전 세계 총 판매량은 24만 5200대이며 이는 2003년 창사부터 2017년까지의 누적 판매량과 비슷한 수준임. 다만, 테슬라는 생산능력 부족과 해외 공장의 부재로 오더 완성 기간이 늦어지는 문제가 있음. 미국 내 공장 두 곳만 운영하던 테슬라는 늘어나는 시장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상하이에 새로운 공장 신설을 결정함. 

    - 상하이 린강(临港)에 위치한 테슬라 상하이 공장은 초기에는 테슬라의 조립 생산 라인만을 가동하고 이후 테슬라 자동차의 중국 내 자체 생산을 계획 중임.

    - 상하이 공장은 연구, 개발, 제조, 판매 등 대부분 주요 기능을 수행하며 향후 테슬라 전기차 Model 3과 Model Y를 생산할 예정임. 이는 테슬라의 생산력이 현재보다 두 배 가까이 증가함을 의미함.
 
□ 중국 신에너지 자동차 시장의 급성장
 
  ㅇ 중국 신에너지 자동차 시장현황 
    - 중국은 4년 연속 세계 신에너지 자동차 생산과 판매 1위를 차지함.  
    - 2018년 중국 내 신에너지 자동차 판매량은 미국 시장의 4배에 달하는 125만6200대를 기록해 전년대비 61.74% 증가함.

 

 

    - 중국승용차정보연합회(CPCA) 데이터에 따르면 2018년 중국 신에너지 승용차 판매량은 이미 100만 대를 넘었으며 신에너지 상용차(商用车) 판매량까지 포함하면 120만 대 수준에 이르러 상당히 높은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음. 중국 공신부(工信部) 대변인은 신에너지 자동차 생산 및 판매량이 2019년 150만 대를 넘어설 것으로 전망을 제시함. 
    - 반면 2018년 중국의 연료차 판매량은 약 2138만5700대로 전년대비 7.8% 줄었고 세단, SUV, MPV 시장의 성장률은 모두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함.

  ㅇ 테슬라 중국 내 시장동향 
    - 2017년 테슬라의 중국 내 판매액은 20억 달러를 돌파했고 전년대비 성장률은 90%를 넘음. 중국은 미국 다음으로 큰 시장이며 테슬라의 전기차 Model 3은 중국 소비자들의 큰 주목을 받았음.  
    - 2018년 중미 무역분쟁으로 인해 테슬라는 2017년 성장세를 이어가지 못했지만 상하이 공장 설립이 중국 시장에서의 돌파구가 될 수 있음. 테슬라의 공식 발표에 따르면 Model 3 전기 자동차는 중국 현지 생산 후 관세를 15% 줄이고 부가 가치세를 16%만 부과하게 될 뿐만 아니라 비교적 저렴한 부품을 사용해 출시할 예정으로 중국 내 최종 판매가는 30만 위안 이내에 형성될 것으로 예상됨.
 
□ 신에너지 보조금 정책 변경을 통한 공급 품질 강화 노력

 
  ㅇ 공급 품질 개선 위한 중국 정부 신에너지 자동차 보조금 축소 정책
    - 기존 신에너지 승용차 보조금 정책은 단순히 항속거리 기준으로 보조금을 책정했으나 새로운 정책은 보조금 책정 기준으로 항속거리뿐 아니라 배터리 시스템 에너지 밀도와 차량에너지 소모 등을 함께 고려토록 함. 
    - 이에 따라 항속거리가 같은 모델이라 하더라도 배터리 기술에 따라 보조금 액수에 차등이 생기게 됨.
    - 항속거리 150km 이하인 순전기승용차 재정 보조금을 폐지하고 300km 이하 차량의 재정 보조금을 삭감하는 한편 300km 이상인 차량에 대해서는 보조금을 증액함. 중국 정부는 이러한 정책 조정을 통해 신에너지 자동차 기업과 동력 배터리 기업의 기술 수준을 높이고 전체 신에너지 자동차 제품의 항속거리 연장을 도모하고자 함. 
 

  ㅇ 신에너지 자동차 보조금 축소 정책의 의미: 공급 품질 강화

    - 이러한 새로운 보조금 정책의 의도는 신에너지 자동차를 규제하기 위함이 아닌 자동차 공장과 동력 배터리 생산업체의 기술 발전의 새로운 동기를 제공해 중국 신에너지 자동차산업의 발전을 촉진하려는 데에 있음. 
    - 2019년 1월 28일 국가발전개혁위원회 등 10개 부문을 발표한 ≪공급을 최적화해 소비의 안정적인 성장을 촉진하고 강대한 국내시장 형성을 추진하기 위한 실시 방안 (2019년)≫에 따르면 신에너지 자동차 개선을 위해 보조금 지원을 유지하고 전면적으로 신에너지 자동차 판매업을 지원하는 등 여러 조치를 통해 자동차 소비를 촉진하고 수요를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힘. 

 


 

□ 전망
 
  ㅇ 테슬라의 중국 진출로 인한 중국 신에너지 자동차시장 경쟁 가속화 화료원: 중화인민공화국중앙인민정부

    - 현재 중국 현지 신에너지 자동차 브랜드는 테슬라보다 기술력과 브랜드 인지도가 다소 부족함. 따라서 중국 기업은 제품 성능, 가격대 가성비 등 여러 요소를 통해 테슬라를 추격하기 위해 노력해야 함.
 
  ㅇ 테슬라의 상하이 진출은 상하이 대외 개방의 새로운 아이콘 
    - 2018년 7월 상하이시는 해외 신에너지 자동차 기업 유입을 포함한 100개의 개방 조치를 발표했고, 테슬라는 해외 신에너지 자동차 기업이 상하이에 공장을 설립한 최초 사례임.
    - 테슬라의 공장 설립은 린강 지역의 산업 형태 전환에도 중대한 의의가 있음. 린강은 철강, 중공업 장비 등의 중형 제조업 위주의 산업 지역이었으나 여러 해에 걸쳐 기존의 전통 제조업으로부터 고급 제조업으로의 1차 산업 전환을 완성해 우수 제조기업 대량 유입에 성공함. 따라서 테슬라의 린강 지역 진출은 향후 린강 지역이 스마트업, 친환경업 제조지로 나아가기 위한 발판이 될 것임. 
 
  ㅇ 2020년 중국의 신에너지 자동차 시장은 고속 성장기로 돌입할 것 
    - 중국의 신에너지 자동차산업은 2020년 이후 본격적인 성장세에 접어들 것으로 전망되며 특히 2025년 이후에는 비약적으로 성장을 이룰 것으로 예측됨.
    - 중국자동차공정학회(中国汽车工程学会) 관계자와의 인터뷰에 의하면 "최근 예측으로 2030년 중국의 신에너지 자동차 판매량은 자동차 전체 판매량의 40~50%를 차지하고 보유량은 8천만~1억 대에 달할 것. 오히려 자료에서 밝힌 모든 판매량 지표가 예측보다 빨리 달성할 가능성이 크다."고 밝힘.
 

자료원: 중국승용차정보연합회, 중국자동차공업협회, 신화왕, sohu, baidu, 중화인민공화국중앙인민정부, KOTRA 상하이 무역관 자료 종합 


* 자료 : KOTRA 해외시장뉴스 http://news.kotra.or.kr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