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별
ESS 화재 예방 및 안전 기술 세미나 개최 정하나 기자입력2019-01-09 16:00:17

 

한국ESS산업진흥회가 지난 1월 8일(화) 건국대학교 새천년기념관에서 ESS 화재 예방 및 안전 제고를 위한 기술 세미나 및 대응 방안 마련이라는 주제로 ‘ESS 화재 예방 및 안전 기술 세미나’를 개최했다.

 

최근에 ESS 화재 사건을 늘어남에 따라 관련 예방 및 안전 기술에 대한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240명 이상의 참가자들이 이번 세미나에 참가했다.

 

한국ESS산업진흥회 최창호 회장

 

한국ESS산업진흥회 최창호 회장은 “ESS산업은 에너지신산업의 핵심 분야로 최근 수년간 전력피크 저감과 신재생에너지 연계 등으로 괄목할만한 성장을 거듭했다. 그러나 최근에 ESS 화재 사고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원인 분석과 화재 예방 및 안전 대책이 시급한 과제로 떠올랐다.”라며 “이에 한국ESS산업진흥회는 화재 사고 해결과 혁신적으로 체계적인 ESS 제품 및 서비스를 개발하기 위해 ESS의 성능 향상, 안전성 확보, 최적의 설계, 교육 프로그램 개발, 설계 및 시공 자격 제도 제안 등을 주제로 ESS 화재 예방 및 안전 기술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 세미나를 통해 ESS 관련 기업들의 현재 상황을 점검하고 화재에 대한 시스템을 접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국기술교육대 노대석 교수

 

한국기술교육대 노대석 교수가 ‘전기저장장치의 화재사고대응 및 국내 단체표준제정 방향’라는 제목으로 강의를 진행했다.

 

노대석 교수는 “최근 ESS에서 화재 발생 등 부정적인 일들이 일어나고 있다. ESS 화재 관련 소방의 데이터를 보니 정확한 원인을 알 수 없었다. 이에 제품을 조사하는 위원회를 결성하고 16개의 제품을 전기적 관점으로 조사하고 있다. 그 중에서 경산 ESS 화재 발화 원인을 분석하면 ESS의 스위치기어 부분에서 절연, 내연, 구조 문제가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라며 “이에 ESS 구조 개선안으로 Spd 및 Surge Monitor 추가로 E-stop 기능을 구현하고 SWG 개선을 통해 DC 동대 이탈 시 단락 방지가 가능하다. FUSE를 추가해 SWG 고장에 의한 단락 시 방화를 방지한다(에너지 차단).”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IEC62933-5-1, 2 바탕으로 된 '배터리전기에너지저장시스템 안전 가이드라인'을 제정안이 나왔다. 이 제정안에는 점검기준(정밀 실태조사 점검기준 참조, 준고/일상/정기/기타), 소방기준(NFPA855), 설치기준(기존, 복합건물/고층/지하 등), SAT 시험기준이 강화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세미나에는 ESS BMS 기능 및 보완 대책, ESS용 리튬이차전지의 열폭주 현상과 대책 등 다양한 강의가 진행됐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
교육/전시/세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