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수력발전소 현대화사업 시행 노후 수력‧양수 발전기 교체를 통해 향후 30년 이상 계속운전 추진 최윤지 기자입력2018-12-28 10:59:00

한국수력원자력이 화천수력발전소 4호기와 삼랑진양수발전소 1,2호기 현대화사업을 시행한다(사진.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이 화천수력발전소 4호기('68년 준공)와 삼랑진양수발전소 1,2호기('85년 준공) 현대화사업을 통해 계속운전을 추진하고 있다.

 

현대화사업은 30년 이상 운영으로 성능이 저하된 발전설비를 최신 기술을 적용해 발전기 출력과 효율을 증가시키고, 불시고장의 원인이 되는 취약설비를 교체하는 것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운전‧정비 편의성이 향상되어 유지비가 절감되고, 고장 감소 및 출력 향상 효과가 있어 안정적인 전력 공급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2020년까지 총 1,60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이번 사업은 국내 시공분야 설계 및 정비업체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기자재 공급과 시공을 분리하는 사업방식으로 시행하게 된다.

 

이 사업에는 현대엔지니어링, 한전KPS, 중소 민간정비사가 참여하는 만큼 국내 수력산업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
교육/전시/세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