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로보월드(ROBOT WORLD) 개막 일상생활의 스마트화를 선도하는 로봇산업의 미래 조망 김지연 기자입력2018-10-11 13:27:11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로봇산업협회,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제어로봇시스템학회 등 3개 기관이 주관하는 ‘2018 로보월드(ROBOT WORLD 2018)'가 10.13(토)까지 4일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다.

 

올해로 13회를 맞는 2018 로보월드는 ‘Smart Industry, Smart Life!’을 주제로 로봇전시회, 경진대회, 컨퍼런스, 로봇보급사업 제품시연회 등이 동시에 진행된다.

 


 

국제로봇산업대전은 두산로보틱스, 현대중공업지주, 로보티즈 등 국내 주요기업뿐만 아니라 미국, 일본 등 전세계 18개국 154개사 611개 부스에서 제조용 로봇, 서비스용 로봇, 부품 등을 선보인다.

수출상담회를 병행하는 비즈니스 중심 전시회로서 미국, 중국, 유럽, 동남아 등 해외 바이어 1,000여 명이 참석하여 로봇 수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전시회 기간 동안 ‘로봇기업 채용 설명회’, ‘로봇 스타트업 투자 설명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열린다.

 

 

로봇보급사업 홍보관에는 산업부, 로봇산업진흥원이 추진중인 ‘로봇보급사업’에 참여한 로봇 기업 16개사의 재활로봇, 협동로봇 등 19개 제품을 전시장 무대에서 시연·홍보한다.
 

또한, 무대를 중심으로 각 제품별 체험형 부스를 설치하여 바이어, 관람객을 대상으로 로봇 제품 체험·상담이 진행된다.

 

 

한편, 10월 11일(목)에 열린 개막식에는 최남호 산업부 시스템산업정책관, 김환근 로봇산업협회 부회장, 문전일 로봇산업진흥원장 등 업계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하여 행사 개최를 축하했다.

 

최남호 시스템산업정책관은 개회사에서, “인공지능, IoT 등 첨단기술과 융합되어 헬스케어, 가사지원 등 로봇의 적용 분야가 확대되고 있다”고 언급하고 “로봇 시장 창출을 위해 관계부처와 협력하여 수요와 연계된 기술개발과 로봇기업의 사업화를 지원하고 규제 개선 등 선제적 제도정비를 추진할 것”임을 강조했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
교육/전시/세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