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삼호重 노사, 2018년 단체교섭 타결 4일 노조 전체 조합원 총회에서 최종 통과 문정희 기자입력2018-10-05 10:56:47

현대삼호중공업(대표이사 윤문균) 노사가 2018년 단체교섭을 마무리하고 회사의 재도약을 위해 한마음으로 힘을 모아 나가기로 했다.

 

현대삼호중공업은 4일(목) 오후 회사 생산관 앞에서 열린 조합원 총회에서 노사 간 잠정합의안이 최종 가결되어 ‘2018년 단체교섭’을 사실상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현대삼호중공업 노사는 최근 열린 교섭에서 ▲기본급 동결, ▲격려금 100%+300만 원 지급, ▲사내협력사 근로자 처우 개선 등에 합의한 바 있다. 

 

현대삼호중공업은 “노사간 단체교섭이 타결됨에 따라 하반기 생산공정 안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