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쏘시스템, 솔리드웍스 월드 2018 개막 SG로보틱스 설립자 공경철 서강대 교수, 국내 최초 솔리드웍스 연사로 참여 문정희 기자입력2018-02-06 19:19:44

 

3D 솔루션 및 제품수명주기(PLM), 스마트 팩토리 분야 글로벌 리더인 다쏘시스템(www.3ds.com/ko)은 5일 (미국시각 4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컨벤션 센터에서 ‘솔리드웍스 월드 2018(SOLIDWORKS World 2018)’을 성황리에 개막했다.

 

올해로 20주년을 맞는 세계 최대 규모 3D 설계 분야 사용자 컨퍼런스 솔리드웍스 월드 2018은 2월 4일부터 7일까지 총 나흘간의 일정으로 진행된다. 각국을 대표하는 엔지니어 및 혁신가들은 이번 행사를 통해 설계 원료, 몰입 엔터테인먼트, 운송 등 다양한 산업 분야의 비전을 공유하고 새로운 관점을 제시한다. 또한 5천 명 이상의 다양한 참석자는 혁신 가속화, 비즈니스 성장, 설계 역량 향상을 위해 설계, 시뮬레이션, IoT, 제조 기술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해 상호 간 활발한 아이디어도 공유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SG로보틱스(SG Robotics) 설립자 공경철 서강대 교수가 국내 최초로 솔리드웍스 연사로 참여하며 웨어러블 로봇 분야 혁신 사례를 공유할 예정이다. 또한 MIT 미디어 연구실 교수이자 건축가 및 디자이너로 활동하고 있는 네리 옥스만(Neri Oxman), 미술감독 및 영화 세트 디자이너인 조 히우라(Joe Hiura)와 로버트 앤드류 존슨(Robert Andrew Johnson) 등 혁신적 아이디어를 성공적으로 비즈니스에 연결시킨 유명 인사들이 기조연설자로 참여하며 참가자들에게 새로운 영감을 제시한다.

 

참가자들은 초급 사용자부터 고급 사용자까지 참여할 수 있는 200개 이상의 세션을 통해 3D CAD, 시뮬레이션, 데이터 관리, 전자∙전기 설계 등 다양한 분야의 3D 모델링 기술을 학습할 수 있다. 또한 핸즈-온 세션, 솔리드웍스 모델링 경연 대회 ‘모델 매니아’, 100개 이상의 파트너 업체들이 참여하는 ‘파트너 파빌리온’ 부스를 통해 다양한 3D 모델링 사례를 직접 경험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솔리드웍스 인증 시험, 솔리드웍스 사용자 네트워크 미팅, 솔리드웍스 2019 프리뷰 세션, 제품 판매 쇼케이스 등도 진행될 예정이다. 

 

 

지앙 파올로 바씨(Gian Paolo Bassi) 솔리드웍스 CEO는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하는 솔리드웍스 월드는 단순히 기술을 선보이는 자리가 아닌, 엔지니어링과 디자인의 미래를 그릴 혁신과 협업의 장”이라고 말하며 “참가자들의 열정은 디자인, 시뮬레이션, IoT 그리고 제조 기술 현장에 혁신적 진화를 가져온다. 앞으로도 솔리드웍스는 사용자와 긴밀한 유대를 통해 강력한 혁신 에너지를 생산하겠다”고 덧붙였다.

 

솔리드웍스 월드 2018은 웹사이트(https://swworld.solidworks.com)를 통해 참가등록 및 라이브 스트리밍 행사 관람이 가능하다.

 

한편, 다쏘시스템은 지난 1일 비즈니스 혁신가에게 타 산업과 서비스 공급자 간 협업 및 거래를 지원하는 온라인 에코시스템 3D익스피리언스 마켓플레이스(3DEXPERIENCE Marketplace)를 론칭했다. 클라우드 기반의 3D익스피리언스 마켓플레이스는 디지털 디자인, 엔지니어링, 제조 거래의 신규 플랫폼으로써 새로운 방식으로 산업계의 혁신을 달성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까지 50개의 디지털 제조사와 600명의 공급자가 제공하는 500개 이상의 기계, 3000만 개 이상의 부품 소스가 등록되어 있으며, 이용자는 신뢰할 수 있는 설계를 통해 위험성과 오류 발생을 최소화하며 비즈니스 혁신을 극대화할 수 있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
교육/전시/세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