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별

산업용 스위치 시장의 품격을 올린 (주)케이지오토 범용 시장 겨냥한 ‘울트라 시리즈’로 新시장 개척! 정대상 기자입력 : 2016-12-30 10:53:55

(주)케이지오토 김기덕 대표이사

감성스위치 KG 시리즈를 기반으로 국내 산업용 스위치 시장의 고급화를 선도한 (주)케이지오토가 최근 신제품 울트라 시리즈를 본격적으로 런칭하며 범용 시장으로의 진출을 알렸다. 동사는 그간 하이엔드 시장에서 갈고 닦았던 기술력과 고객 서비스를 바탕으로 범용 스위치 시장에서도 차별화된 경쟁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본지에서는 산업용 스위치 분야의 명가 (주)케이지오토의 현재를 소개한다.  
취재 정대상 기자(press2@engenws.co.kr)

 
산업용 스위치에 감성을 더한 (주)케이지오토
‘파워’는 컴퓨터에서 가장 중요한 부품 중 하나이다. 마찬가지로 산업용 전기용품인 스위치는 작은 부품이지만 시스템의 시작과 끝을 관장하는 만큼 중요한 포지션을 차지하고 있다. 2007년 1월에 설립된 (주)케이지오토(KGAUTO, 이하 케이지오토)는 이 산업용 스위치 분야에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기업으로, 국내 최초로 스위치에 ‘감성’을 더해 호평을 받았다. 
“기업을 설립하기 전, 16년 이상 스위치 분야에 종사하면서 틀에 박힌 산업용 스위치 제품들이 생산되는 것에 안타까움을 느꼈다”고 전한 케이지오토 김기덕 대표이사는 “이에 새로운 기술이 접목된 ‘감성스위치’를 개발했고, 이 감성스위치를 기반으로 스위치 업계에서 지속적으로 성장을 도모해왔다”라고 기업을 소개했다. 
실제로 동사가 개발한 감성스위치는 천편일률적인 기존의 스위치와 차별화된 터치감으로 고객들로부터 호평을 이끌어 냈으며, 김기덕 대표이사는 사업을 시작한지 6년여 만인 2013년 부천 신공장을 완공하며 더욱 성장의 발판을 다지기도 했다. 


(주)케이지오토의 감성스위치 KG 시리즈

산업용 스위치의 고급화 실현
감성스위치 개발은 작은 시각의 차이에서 시작됐다. 기존의 산업용 스위치와 다른 핵심적인 포인트는 터치감으로, 작업자가 스위치를 푸시했을 때 실제로 스위치가 작동을 했는지 감각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일견 사소해보일 수 있는 차이였지만 그 결과는 케이지오토의 괄목할 만한 성장으로 이어졌다. 더불어 감성스위치는 그간 기능위주였던 스위치 분야에서 차별화된 미려한 디자인을 적용, 고급스러운 산업기자재로 거듭나는데 성공하며 ‘고급 스위치’ 시장을 여는데 성공했다.
김기덕 대표이사는 “그간 두꺼운 장갑을 껴야 했던 작업자들은 스위치를 눌렀을 때 기계가 작동되는지 유무를 보고 온/오프 결과를 인지했고, 모두가 그것을 당연하게 생각했지만, 당사가 감성스위치를 시장에 공급한 이후부터 판도가 달라졌다”라고 전하며 “현재는 반도체를 비롯한 하이엔드 산업 분야에서 케이지오토의 감성스위치를 찾고 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범용 스위치 시장 진출을 위한 신제품 ‘울트라 시리즈’
케이지오토의 강점 중 하나는 폭 넓은 제품 라인업이다. 동사는 제어용 스위치에서부터 유·무선 호이스트 스위치, 리미트 스위치, 방우형 스위치 등 산업용 자동제어기기를 전문적으로 생산해왔으며, 그 중에서도 고급 스위치 시장을 이끌었던 동사의 KG 시리즈는 조작부와 접점부 상·하 분리형으로 설계됐고, 취부홀이 Ø22, Ø25, Ø30으로 설계되어 사용 시 선택의 폭이 넓으며, 알루미늄 타입, 매립형 구조 등 현장에 맞춘 제품을 입맛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울트라 시리즈

이러한 상황에서 최근 동사가 선보인 신제품 ‘울트라(Ultra) 시리즈’는 케이지오토의 제품 라인업에 날개를 단 격이다. 고급 스위치 시장을 석권한 동사가 범용 시장에서도 그 명성을 이어가기 위해 본격적으로 출사표를 던진 것이다. 
“울트라 시리즈의 기본적인 콘셉트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경쟁력 있는 가격에 가장 세련된 디자인의 스위치’이다”라고 소개한 김기덕 대표이사는 “하이엔드 시장의 경우, 일부 엔드유저들은 당사의 KG 시리즈를 스펙으로 지정해둘 정도로 브랜드 가치가 높지만, 반면 가격경쟁력이 중요한 범용 시장에서는 상대적으로 당사의 이름을 알려야 되는 단계로, 울트라 시리즈는 이를 위한 첨병”이라고 소개했다. 
울트라 시리즈는 기존 KG 시리즈 대비 40%가량 가격이 저렴하면서도 케이지오토 특유의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살린 스위치로, 이제 다양한 산업군의 유저들이 케이지오토의 스위치를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이와 관련해 그는 “하나의 전기판넬에 스위치가 50개, 100개 씩 사용되기도 하는데, 이러한 시장에는 고가의 스위치 제품들이 어울리지는 않는다. 그러나 울트라 시리즈는 이러한 시장에서도 충분히 경쟁력을 발휘할 수 있으며, 기존의 고급 스위치 시장에서 축적해왔던 품질과 생산 노하우를 바탕으로 범용 시장에서도 고객들에게 최고의 만족을 선사할 것”이라는 포부를 전했다. 


울트라 시리즈

고객의 니즈를 신속하게 해결하다
‘큰 기업이 아닌 빠른 기업이 생존에 성공할 수 있다’는 이념을 바탕으로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신속한 납기와 경쟁력은 물론 고객의 요구를 빠르게 해소할 수 있어야 된다”고 역설하는 김기덕 대표이사는 “고객의 니즈를 빠르게 캐치해 불편을 해소해주는 것이야 말로 케이지오토가 그간 성장할 수 있었던 경쟁력의 근간”이라고 성장의 비결을 밝히기도 했다. 
동사의 A/S 방침은 이러한 모토를 단적으로 엿볼 수 있는 사례이다. 과거에는 스위치에 이상이 발생될 경우 폐기하는 것이 다반사였으나 최근에는 스위치도 A/S가 중요한 항목인 시대로, 동사는 소비자 과실로 인한 제품의 이상에도 스위치를 교환해주고, 한편으로는 고객별로 특성에 맞도록 제품을 업그레이드시켜 줬다. 이는 곧 제품 품질의 향상과 더불어 케이지오토라는 브랜드가 시장에 알려지는 계기가 됐다. 
그는 “가령 나라마다 사용되는 전압이 모두 다르고, 장비에 따라 스위치의 접점이 타지 않도록 정격전압장치를 연결해야 되는 경우도 있지만, 이러한 기술적 사항을 숙지하지 못했을 경우에는 스위치의 접점이 타거나, 눌어붙는 경우가 생긴다. 이러한 경우에도 우리는 직접 현장에 가서 스위치를 교환해주고, 아울러 현장에 사용할 수 있는 스위치로 업그레이드해주기 때문에 고객만족도가 매우 높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표준화된 제품을 전국 에이전트를 통해 공급하고, 더불어 물량의 70%가량을 재고로 보유하고 있어 익일배송, 늦어도 이틀 이내 도착을 원칙으로 신속하게 고객들에게 제품을 공급함으로써 한층 고객들의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울트라 시리즈

“국내 넘어 해외에서도 ‘(주)케이지오토’ 알릴 것!”
사업을 시작한 이래 지난 10여년 이상 오로지 스위치 개발에 매진해온 케이지오토의 다음 목표는 해외 시장으로의 진출이다. 하이엔드 및 로우엔드 시장의 유저들을 모두 매료시킬 수 있는 제품 라인업을 완성한 김기덕 대표이사는 “이제 해외 시장을 겨냥할 시기로, 이를 위한 준비에 돌입했다”라며 “우리 브랜드의 가치를 세계 시장에 알리는 그날까지 계속 뛰겠다”라는 목표를 전했다. 

(주)케이지오토 http://kgauto.co.kr

의견나누기

이 름 : 비밀번호 :
내 용 :
스팸방지 : [ ]
총 0건
내용 이름 작성일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